언론보도

스페이스골드그룹, 세계빈곤퇴치재단 베트남 퀸그룹과 MOU 행사 성황리 마무리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18회 작성일23-04-24 13:00

본문

  • fb20.png
  • tw20.png
  • ks20.png
  • gp20.png
  • pe20.png
  • nv20.png
  • bn20.png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fdea540ba0e6cd262cd366081aa920cf_1682391426_0327.jpg
fdea540ba0e6cd262cd366081aa920cf_1682391426_0836.jpg

p1160284571453998_624_thum.jpg
 

[시민일보 = 이창훈 기자] 스페이스골드(한국)와 퀸그룹, FEEL엔터등 3개 회사가 한국, 베트남 파트너 업무협약을 지난 3월25일 오후에 퀸 그룹본사(베트남 하노이에 위치)에서 가졌다.


스페이스골드는 엔터테인먼트, 식품, 건설, 유통, 카페 프랜차이즈, 의료사업 등 13개의 여러 계열사이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, 스페이스골드그룹은 심원일 명예총재, 스페이스원엔터테인먼트 공동대표(이도아), 스페이스그룹수석대표이사(강수경), 세계빈곤퇴치재단 총재(이재억)등이 함께 하고 있다.

이번 행사에서는 스페이스골드 심원일 명예 총재와 스페이스원엔터테인먼트 이도아 (공동대표) 및 임원들이 함께 참여해 한-베 문화행사 기획과 베트남과 한국 영화 제작 및 베트남 교민을 위한 온라인 한국 TV 채널 구축과 베트남 지역 사회 자원 봉사, 베트남과 한국 간 무역 등 공동으로 실천해 나가기로 했다.

심원일 명예총재는 “이번 조인식이 베트남 스페이스골드의 첫 발걸음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 사업의 문을 성공적으로 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”며 “스페이스 골드는 한국에서처럼 베트남에서도 문화, 사업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소감을 전했다.


또한 퀸그룹의 Ho Nhu Quynh 회장은 “스페이스골드 및 파트너와의 협력이 당사자들간의 발전, 인적자원 및 자원을 지원할 수 있는 조건을 갖추는 더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”며 “이러한 협력이 한국과 베트남의 교류 관계의 좋은 진전에 기여한다는 것이 더 중요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한편, 세계빈곤퇴치 베트남 하노이 지부 위촉장과 현판 수여식도 진행됐으며, 시상식은 퀸그룹 본사에 본사를 한-베 연예인 협회 공개 창단을 알렸다.

한-베 연예인 협회 임원들과 회원들은 “앞으로 우리는 정기적인 활동으로 더 많은 예술가들이 양국의 문화 예술 교류 증진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”고 했다.

한편, 스페이스골드 캐릭터는 심원일 명예총재가 저작권자로 되어 있다.

댓글목록


재단소개이용약관개인정보처리방침 로그인


주소 : 서울시 금천구 벚꽃로278 SJ테크노빌 1405호
USA : 900 Wilshire Blvd, Los Angeles, CA 90017 USA
KOR 278, Beotkkot-ro, Geumcheon-gu, Seoul, Republic of Korea.
TEL : 02-838-8827 FAX : 02-838-8828 E-Mail : cnn0505@gmail.com
COPYRIGHT 2018 FOUNDATION WPEF ALL RIGHTS RESERVED.


고객센터 : 02-838-8827
평일 : 09:00 - 18:00